라이프로그


태그 : afc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전북 최강희감독, '이 한몸 구르고 다쳐도 좋다! 팀의 자신감과 사기만 찾을 수 있다면...'

전북현대 최강희감독이 주측 선수들의 부상이탈로 인해 떨어진 팀의 사기를 끌어 올리려 몸서 실천하고 나섰습니다.전북 현대의 주축 선수인 루이스(29)와 김상식(34)이 경고누적. 펑샤오팅은 부상과 가정사로 ACL 16강에 결장했습니다.또 이동국은 발목 부상을 딛고 호주 원정에 합류했지만 출전 여부는 아직 불투명한 상태입니다. 전북은 오는 12일 오후 7시...

중국축구, 공한증보다 더 무서운 건 이동국?

                    전북현대가 '라이언킹' 이동국의 결승골로 2009~2010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16강행에 성공했습니다.전북은 30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

'라이언킹' 이동국, 중국은 없다!

                    전북현대가 '라이언킹' 이동국(31)의 천금같은 결승골에 힘입어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 창춘 야타이(중국)에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습니...

전북현대, 스케이트장에서 축구하다?

                    아시아 챔피언 재등극을 노리는 전북 현대가 중국 창춘 야타이와 2010 AFC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에서 경기 외적인 부분에서 악조건을 안고 싸...

설기현, '끝이 아니고 다시 시작이다!'

10년 동안의 외국생활을 마무리하고 K-리그에 포항스틸러스에 입단한 '스나이퍼' 설기현(31)이 국내 생활에 집중하겠다는 의지를 밝혔습니다.최근 K-리그 포항으로 입단을 확정한 설기현은 1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 지난 10년간의 외국생활에 마침표를 찍었죠.입국장에 모습을 드러낸 설기현은 자신을 맞은 수 많은 취재진과 팬들에게 밝은 표정으로 ...

포항 파리아스감독, 우승에 흠뻑 젖다!

포항스틸러스가 7일 오후 일본 도쿄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AFC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알 이티하드와의 경기에서 후반에 연이어 터진 노병준과 김형일의 골에 힘입어 2-1로 짜릿한 승리를 거뒀다.포항은 지난 1997년과 1998년의 아시아 클럽 챔피언십 2연패 이후 11년 만에 아시아 최강의 클럽에 재등극했다.포항은 우승컵과 함께 상금 150만 달러(약 17억...

귀네슈감독, '다득점으로 중동 모래바람 잠재운다!'

카타르의 모래바람을 막지 못해 첫판에서 승리를 내준 프로축구 FC서울의 세뇰 귀네슈 감독(57)이 안방필승을 다짐했다.귀네슈 감독은 29일 오전 11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가진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 기자회견에서 "움 살랄과의 1차전에서 패했지만, 상대에 대해 많은 것을 알게 됐다. 이길 수 있었던 경기를 패한 만큼, 안방 다득...
1


google

구글광고배너

티켓링크

랭킹

뉴시스 기사 속보

방문자위치